G마켓 글로벌샵, 기부 캠페인 ‘기브러브’ 모금액 전달

“56개국에서 모인 8500만여 원의 기부금, 지구촌 어린이 위해 후원”
G마켓 글로벌샵, 기부 캠페인 ‘기브러브’ 모금액 유니세프에 전달

-‘기브러브’ 캠페인에 56개 국가 고객 참여, 전년 대비 3배 늘어난 8505만6000원 모금
-모금 전액 UN산하 어린이 구호기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해 지구촌 어린이 후원
-최다 해시태그 포스팅 연예인 이름으로 G마켓에서 재 기부하는 ‘쉐어러브 SNS이벤트’도 진행

[사진설명: G마켓 글로벌샵이 TV리포트와 함께 진행한 기부 이벤트 ‘기브러브’에서 모인 8505만6000원 기부금 전액을 UN 산하 어린이 구호기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2월 5일 기부했다. 56여개국의 고객들이 참여해 모인 기부금은 지구촌 어린이 후원에 사용된다. TV리포트 장은성 대표, G마켓 문지영 글로벌사업실장,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오강돈 후원본부장(왼쪽부터)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국내 1위 전자상거래 기업 이베이코리아(대표 변광윤)가 G마켓 글로벌샵에서 진행한 캠페인 ‘기브러브(Give Love)’에서 모은 기부금을 2월 5일 UN 산하 어린이 구호기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 기부금 8505만6000원 전액 아동 복지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G마켓 글로벌샵은 지난해 12월부터 올 1월 10일까지 21인의 한류스타가 참여하는 기부 캠페인 ‘기브러브(Give Love)’를 진행했다. 고객들이 1000원씩 소액으로 스타 애장품 경매에 응모하면 기부에 참여하게 되는 방식이다.

동방신기 유노윤호는 모자를, 방탄소년단 RM(랩몬스터)은 책을 기부했다. 엑소의 수호와 시우민은 각각 스웨트 셔츠와 모자를 내놓았다. 워너원 강다니엘은 모자, 아이유는 헤드폰, 영화배우 류준열은 책, 이민호는 스웨트셔츠와 선글라스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이번 캠페인은 세계적 인기를 얻고 있는 한류스타들이 대거 참여하면서 큰 성과를 냈다. 중국을 비롯한 다양한 나라의 고객들이 참여해 총 8505만6000원의 기부금을 모았는데, 이는 전년 모금액 2351만6000원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액수다.

G마켓도 기부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캠페인 확산을 위해 ‘쉐어러브 SNS이벤트’도 함께 진행한 것으로 캠페인 참여자를 대상으로 경매 참여 내역을 캡쳐해 해시태그와 함께 인증하는 이벤트다. 최다 해시태그가 포스팅 된 연예인의 이름으로 그 모금 전액만큼 G마켓이 재 기부했다.

해외 고객들의 참여도 크게 늘었다. 참여율 1위를 기록한 중국에 이어 홍콩, 미국, 대만 순으로 다양한 글로벌 고객들이 기부 캠페인에 동참했다. 캐나다, 미국뿐 아니라 독일을 비롯해 필리핀, 호주까지 다양한 국가에서 기부금이 모였다.

이베이코리아 글로벌사업실 문지영 실장은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한류스타들과 좋은 의미의 행사에 큰 호응으로 동참해준 전 세계 고객들 덕분에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한 캠페인이 큰 성과를 낼 수 있었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기부금은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의 복지를 위해 전액 사용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사회에 긍정적 기여를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