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 온라인 결제서비스 오픈

“청년 농업인을 응원합니다!”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 온라인 결제서비스 오픈

– G마켓, 농림축산식품부의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 중 온라인 바우처카드 결제시스템 구축
– 청년창업농으로 선정된 청년농업인, 바우처카드로 G마켓서 생필품, 농업용품 등 구매 가능해져
– 바우처 결제서비스 오픈 기념 5/31부터 할인쿠폰 증정 이벤트도 진행

국내 1위 전자상거래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마켓이 청년들의 영농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창업농 대상 바우처 카드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오픈한다.

G마켓은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와 전략적 제휴 협약을 통해 청년농업인들을 선정해 자금을 지원하는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 내 온라인 바우처카드 결제 시스템을 구축했다.

청년창업농은 농식품부가 선발한 영농경력 3년 이하 40세 미만의 후계 청년농업인으로 최장 3년간 월 최대 100만원의 정착지원금을 지원받으며, 올해까지 3천2백명이 선발되었다. 선발된 인원은 농식품부에서 지원하는 바우처카드를 활용해 G마켓에서 생필품이나 농업용품 등 지정된 카테고리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바우처카드 사용을 위해서는 결제수단 선택 시 ‘다른결제수단’ 내의 ‘신용/체크카드’ 항목 중 ‘BC카드’를 선택하고, 결제방식에서 ‘바우처결제(청년창업농)’을 선택하면 된다.

청년창업농 지원 바우처카드 결제 서비스 적용을 기념해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5월 31일부터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결제 오픈 안내 페이지를 통해 총 5종의 쿠폰 혜택을 지급하며, 최대 2만원 이내로 15% 중복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청년창업농 회원이 이베이코리아 멤버십 서비스인 스마일클럽이라면 최대 5천원의 20% 중복 할인쿠폰도 받을 수 있다.

청년창업농 선정자 공식카페와 G마켓 청년창업농 바우처 결제 오픈 안내 페이지에서도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 판매고객성장실 정경열 실장은 “이베이코리아가 청년 농업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업계 최초로 바우처 결제서비스를 오픈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올해 7월에는 G마켓에 이어 옥션에서도 바우처 결제서비스를 오픈하는 등 이베이코리아는 잠재력 있는 농업인들의 온라인 접근성 향상 및 성공적인 영농 정착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꾸준히 협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베이코리아는 농식품부의 청년창업농 농림사업 제휴 외에도 행정안전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등과 제휴하여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판로를 지원하는 다양한 연계 사업들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