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전북소방본부에 허리 부상 방지하는 ‘허리보호조끼’ 전달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품 첫 상용화”
이베이코리아, 전북소방본부에 허리 부상 방지하는 ‘허리보호조끼’ 전달
-소방관들에게 꼭 필요한 물품, 직접 의견 듣고 지역 선정해 연간 10억 규모 지원-

– 전북 익산소방서 임성빈 소방관이 제안한 아이디어로 제작된 허리 부상 방지 ‘허리보호조끼’ 전달
–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수상한 물품, 개발 과정 거쳐 지속 상용화 예정
– 이베이코리아, 2017년부터 소방관들에게 꼭 필요한 용품만 엄선해 분기별 전국 지역에 전달

<사진 설명: 이베이코리아가 전북소방본부에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허리보호조끼’를 전달했다. 왼쪽부터 전북소방본부 이선재 본부장, 이베이코리아 홍윤희 이사,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오세억 회장>

G마켓과 옥션, G9를 운영하는 국내 1위 전자상거래 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소방관이 직접 고안한 ‘허리보호조끼’를 비롯해 2억원 상당의 소방용품을 전북소방본부에 전달했다. 민간업체가 직접 소방관 아이디어 공모전을 하고 실제 상품 개발까지 한 후 상품 지원까지 한 경우는 이베이코리아가 처음이다.

‘허리보호조끼’는 구급대원 조끼에 허리보호벨트를 결합해 허리 힘을 극대화할 수 있는 물품으로, 긴급구조 상황에서 소방관의 허리를 도와준다. 지난 5월 이베이코리아가 현직 소방관들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물품이다. 뜻깊은 것은 전북 익산소방서에서 근무하는 임성빈 소방관이 현장에서 직접 겪었던 경험을 바탕으로 공모한 아이디어다. 이베이코리아는 아이디어 공모전 이후 소방전문업체와 직접 상품 생산회의를 해 임 소방관의 아이디어를 현실화했다. 이 허리보호조끼에는 무전기, 가위, 아이스팩 등 구조에 필요한 용품을 쉽게 수납할 수 있는 수납공간도 다양하게 마련했다.

이베이코리아는 허리보호조끼를 비롯해 신발건조기,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등 총 2억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한다. 전달식은 17일 전북소방본부에서 진행됐으며, 전북소방본부 이선재 본부장, 이베이코리아 홍윤희 이사,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오세억 회장 등이 참여했다.

이베이코리아 서민석 부사장은 “이베이코리아는 지역 소방센터를 방문하고 현장 소방관 의견을 청취해 지역 특성에 맞추어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며 “나아가 소방용품 공모전을 통해 현장 소방관의 아이디어를 반영한 상품을 생산 및 지원까지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 아이디어를 낸 임성빈 소방관은 “환자를 들 것으로 옮길 때나 화재현장에서 산소통, 헬멧, 방화복 등을 착용하면 30kg이 넘기 때문에 소방관들은 목과 허리, 하체 부상 위험에 노출되기 쉽다”라며 “소방관들에게 필요한 물품에 대해 오래 고민했고, 부상을 당한 후 직접 조끼에 허리보호대를 연결해 사용해왔는데 이베이코리아에서 아이디어를 제안해 상용화까지 되고 전북 지역에 가장 먼저 전달되어 매우 뿌듯하다”라고 말했다.

‘히어히어로’는 이베이코리아가 고객참여형 사회공헌기금 G마켓 후원쇼핑과 옥션 나눔쇼핑 기금으로 2017년부터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와 함께 상대적으로 재정자립도가 낮은 지역에 소방관들에게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2017년부터 강원소방본부에 제설기, 경남소방본부에 열화상 드론, 제주소방본부에 부상자 업기용 캐리벨트 등 지역 특성에 맞춘 소방용품을 연간 10억원 규모로 지원해 왔다. 지난 5월에는 현장 소방관들에게 소방용품 아이디어가 많다는 점에 착안해 소방관 대상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해 총 21개 아이디어를 선정했다.